본문바로가기


대구광역시 수성구의회 인터넷방송

상단 사용자메뉴

글자크기조절, 인쇄

  • 글자
  • 확대
  • 축소
  • 기본
  • 프린트

글로벌링크

  • 처음으로
  • 수성구의회

메인메뉴




슬로건

열린 시민의정 실현 : 항상 꿈이있고 최선을 다하는 수성구의회 입니다.

의정뉴스

의회영상뉴스를 보실 수 있습니다.

> 의회홍보 > 의정뉴스

의정뉴스 글보기
제목 2019년 02월 수성구의정뉴스
작성자 관리자 날짜 2019. 02월호 재생시간 00:05:18
JW Player goes here
  • 재생
  • 정지
  • 일시정지
  • 이전영상
  • 되감기
  • 빨리감기
  • 다음영상
  • 00:00:00 / 00:05:18
        < 2019년 2월 수성구 의정뉴스 >

<주요뉴스>

1. 수성구의회는 대구·경북 지방의회 최초로 인권사무소를 찾아 인권교육에 동참하는 등 인권 인식 개선에 앞장섰습니다.

2. 수성구의회는 가톨릭대학 교수 및 응급의료협력추진단을 초빙해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 역량 강화 교육을 가졌습니다.

3.  수성구의회는 교복·참고서 나눔장터를 비롯한 관내 주요행사에 참석해 관계자들을 격려했습니다.

  이상 이 시각 주요뉴스입니다.

< ANT >

시청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수성구의회 소식을 알려드리는 수성구 의정뉴스입니다.

먼저 첫 소식입니다.

수성구의회는 2월 21일 대구·경북 지방의회 최초로 인권사무소를 찾아 인권교육에 동참하는 등 인권 인식 개선에 앞장섰습니다.

< VCR >

이번 인권교육은 최근 공직자 및 정치인들의 폭행, 성차별 발언, 갑질 등의 인권침해 행위가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수성구의회 의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의미를 더했습니다.
의원들은 이날 박민경 국가인권위 조사관의 ‘인권의 이해와 국가인권위원회의 역할’, 서준호 대구장애인인권연대 대표의 ‘장애, 차별과 혐오’, 남은주 대구여성회 대표의 ‘여성, 차별과 성희롱’을 주제로 한 강의를 듣고 질의응답 및 토론시간을 가졌습니다. 
이어 위안부역사관 ‘희움’을 방문해 3·1절을 맞아 일본군 위안부문제에 대해 한 번 더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김희섭 의장은 “주민들에게 섬김의 자세를 실천하고 인권 사각지대가 생기지 않도록 세심한 관심을 갖는 기초의회가 되겠다.”며 “국가인권위원회 대구인권사무소와 협력해 지속적인 인권보호 활동에 힘쓸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 ANT >

수성구의회는 2월 20일 구의회 제2회의실에서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역량 강화 교육을 가졌습니다.

< VCR >

수성구의회 전체의원을 대상으로 한 이번 교육에서는 이경우 가톨릭대학 교수와 응급의료협력추진단을 초빙해 가슴압박소생술과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 등을 배우는 한편 심장질환자에 대한 올바른 응급처치를 배우며 응급상황 발생 시 대처능력을 길렀습니다.
수성구의회 김희섭 의장은 “응급상황 발생 시 대처능력을 키울 뿐 아니라 자동심장충격기 설치 중요성에 대해 공감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며 “주민들의 건강한 생활에 더욱 관심을 갖고 의정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습니다. 

< ANT >

수성구의회는 교복·참고서 나눔장터를 비롯한 관내 주요행사에 참석해  관계자들을 격려했습니다.

< VCR >
수성구의회는 2월 16일 구청대강당과 광장에서 개최된 교복·참고서 나눔장터에 참석해 지역사회에 자원절약정신을 확산하는 계기가 되길 희망했습니다.
교복·참고서 나눔장터는 2012년부터 시작해 올해 8회를 맞았으며, 기부 받은 교복과 이월 새교복, 참고서를 1천원에서 2만 원 정도의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해 판매수익금 전액은 저소득 학생들의 여름 교복 지원금으로 사용됩니다. 
행사에 참여한 김희섭 의장은 “오늘 교복나눔행사는 단순한 나눔이 아니라 지구를 살리는 일인 만큼 참여한 수성구주민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좋은 물건 많이 가져가시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2월 19일에는 정월대보름을 맞아 고모동 금호강 둔치에서 개최된 정월대보름 달집태우기행사에 참석해 구민의 무사안녕과 풍년을 기원했습니다.
고산농악보존회의 사물놀이와 대형 윷놀이, 경기민요, 무용 등 식전행사에 이어 시작된 본 행사에서는 구민의 염원을 담은 기원제에 이어 대형 달집에 점화를 하며 평안과 풍년을 기원했으며 이어 시민 어울림한마당으로 흥겨운 잔치한마당이 펼쳐졌습니다.
김희섭 의장은 “정월대보름을 맞아 오곡밥을 서로 나눠먹으며 이웃과 정을 나누고 달집에 액운을 태우며 소원성취하시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2월 20일에는 범물동 느티나무 보호수 옆에서 열린 범물동 당제에 참석해 마을의 액운을 몰아내고 주민화합과 구민의 안녕을 기원했습니다.
이 행사는 고유의 전통문화가 점차 잊혀가는 현실을 안타깝게 여긴 범물동 어르신들이 주축이 되어 시작한 것으로 사회적으로나 교육적으로 좋은 본보기가 되고 있습니다.

< ANT >

이상으로 수성구 의정뉴스를 모두 마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하단 사이트정보